분류 자유게시판

‘셀프 감금 논란’ 국정원 직원, 항소심서도 위증 무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셀프모욕명예훼손 아이피 조회 532 댓글 6
작성일

본문

● 2012년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불법 댓글 작업을 하다 당시 민주당 국회의원들과 대치하며

'셀프감금' 논란을 일으킨 국정원 직원이, 항소심에서도 위증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받았습니다.



● 윤미향, 나비 배지 달고 출근…국회 `셀프감금`

● 조국 “내 딸과 국정원 직원 ‘셀프 감금’ 비교,

관련자료

운영자님의 댓글

운영자 아이피
작성일 | 신고
서울고등법원 형사2부는 지난 2020.11.06. 김경수 경상남도지사 사건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댓글 순위조작 협의를 인정해 징역2년을 선고했다. 다만, 공직선거법 위반 협의는 1심 판단과 달리 무죄를 선고했다.

특히님의 댓글

특히 아이피
작성일 | 신고
특히 김 지사가 문재인 당시 후보의 최측근이었고,
 또 캠프 대변인도 맡았기 때문에 이번 판결이 정치적으로 의미하는 바 역시 가볍지 않습니다.

특히 김 지사가 문재인 당시 후보의 최측근이었고,
특히 김 지사가 문재인 당시 후보의 최측근이었고,

운영자님의 댓글

운영자 아이피
작성일 | 신고
드루킹 특검은 1심에서 역작업 0.8% 수준이라 주장했으나 2심에서 밝혀진 팩트는 40%.
* 공직선거법 위반 협의는 무죄.

운영자님의 댓글

운영자 아이피
작성일 | 신고
굳이 드루킹 일당을 통해 유리한 방향으로 여론을 유도할 이유가 있었나?

운영자님의 댓글

운영자 아이피
작성일 | 신고
김경수가 아닌 드루킹이 개발 지시를 내리고 사전에 개발한 증거가 드루킹 측 노트북에서 발견된 점
http://yulhain.net/free/977

운영자님의 댓글

운영자 아이피
작성일 | 신고
이재용 없어도 삼성은 정상적으로 운영된다는 역설적 주장?
그러나 킹크랩은 드루킹이 개발 지시를 내리고 사전에 개발한 증거가 드루킹 측 노트북에서 발견되었다고 함.
자유게시판 / 1페이지

+ 신규매물


+ 아파트


+ 최근글


+ 새댓글


+ 구인구직


+ 알뜰장터


+ 알림


+ 토론


+ 자유게시판


통계


  • 현재 접속자 18 명
  • 오늘 방문자 318 명
  • 어제 방문자 2,097 명
  • 최대 방문자 3,399 명
  • 전체 방문자 472,594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