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자유게시판

영끌자 등의 시련으로 다가올 듯 하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아이피 조회 2,815 댓글 2
작성일

본문

미국은 중국과 패권다툼을 하지만 경제적으로는 중국과 협력체계를 유지하고

일본과 유럽 또한 경제적 실익을 위한 정치를 하고 있다.

 

미국과 일본의 정치적 패권에 이용당하는 윤정부의 아픈 현실이지.

이는 영끌자 등의 시련으로 다가올 듯 하다.

 

※ 무단복제를 금합니다.

내집마련 - www.ownhome.co.kr

관련자료

그냥님의 댓글

그냥 아이피
작성일 | 신고
몇년전에는 가만히 있다가 이제 다아는 이야기를 왜 올리는데
이런 것 자체가 첵임을 면피하기 위해서 계속 다른 이야기로 올리는데
참으로 질이 나쁜 놈이다

운영자님의 댓글

운영자 아이피
작성일 | 신고
균형외교 부담은 영끌자의 몫이다.
자유게시판 / 1페이지

+ 신규매물


+ 새댓글


+ 최근글


+ 구인구직


+ 자유게시판


+ 새댓글(자유게시판)


+ 토론


+ 새댓글(토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