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커뮤니티

율하카페거리 정부 스마트 시범상가 선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푸르메 아이피 조회 610
작성일

본문

율하카페거리 정부 스마트 시범상가 선정

경영 서비스 혁신거점 육성 소비 유통 비대면화 이바지 


율하카페거리가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추진하는 '스마트 시범상가' 사업지로 선정됐다

스마트 시범상가는 VR(가상현실)ㆍAR(증강현실), IoT(사물인터넷)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집중 보급해 소상공인의 경영ㆍ서비스 혁신거점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유통의 비대면, 디지털화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율하카페거리의 경우 복합형 시범상가로 선정됐으며 지원되는 기술은 소상공인 업종 및 사업장 특성에 맞춰 스마트기술과 스마트오더로 나뉜다.

스마트기술은 VRㆍAR을 활용한 스마트 미러, 서빙과 조리를 돕는 로봇 등으로 경영과 서비스 혁신을, 스마트오더는 모바일 기기 등을 활용해 예약 및 현장 주문, 결제가 가능한 시스템 도입을 지원한다.

스마트기술은 점포당 500만 원(35곳), 스마트오더는 점포당 35만 원(60곳)이 지원되며 카페거리 전체로는 최대 1억9,6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중기부는 소상공인 업종과 사업장의 특성에 맞는 기술을 보급할 수 있도록 스마트기술 보유기업을 책자로 제작ㆍ배포하고 상가는 기술 보유기업을 자체 선정해 사업을 추진한다.

김해시장은 "최근 코로나19에 따라 소비ㆍ유통환경의 비대면ㆍ디지털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어 소상공인의 스마트기술에 대한 관심은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스마트시범상가의 성공적 도입으로 시대 변화에 맞게 소상공인들이 자영업 하기 좋은 도시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커뮤니티 / 1페이지

+ 신규매물


+ 최근글


+ 새댓글


+ 아파트


+ 구인구직


+ 알뜰장터


+ 토론


+ 자유게시판


+ 2009~2016


통계


  • 현재 접속자 56 명
  • 오늘 방문자 1,820 명
  • 어제 방문자 2,067 명
  • 최대 방문자 2,784 명
  • 전체 방문자 324,821 명